UPDATE : 2018.7.1 일 21:13
> 뉴스 > 북&라이프 > 건강한 생활
     
집안에 남은 약, 가까운 동네 약국에서 회수
- 대전시, 약사회, 의약품도매협회 폐의약품 회수·처리에 앞장
2016년 01월 22일 (금) 17:59:58 나은정 기자 nuj520@naver.com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가정 내 방치되어 있는 폐의약품의 환경 위해성을 예방하고시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하여 폐의약품 회수처리 사업을 추진, 지난해 35톤의 폐의약품을 회수·처리 하였다고 밝혔다.

      ″폐의약품 회수처리 사업2009년도에 대전광역시, 대전광역시 약사회 및 한국의약품도매협회 대전·충남지회간에 폐의약품 수거처리에 대한 민관 처리 체계를 구축하면서 시작되었다.
      
      이에 따라 대전광역시 약사회에서는 관내 684개 약국을 통하여 의약품 복약지도와 함께 시민들로부터 폐의약품을 수거하였으며,
 
        한국의약품도매협회 대전·충남지회에서는 백제약품, 지오영, 지오팜, 동원약품 등 회원사의 협조를받아 약국으로부터 수거된 폐의약품을운반하고, 대전광역시와 자치구에서는 운반된 폐의약품을 최종적으로 소각시설에서 안전하게 처리해 왔다.
 
      지난해 시에서 회수처리한 양은 총 34,920으로 만약 회수가 되지 않고 싱크대 하수구나 생활쓰레기와 함께 폐의약품이 버려졌다면, 생태계 교란은 물론 토양 및 수질오염의 심각한 원인이 될 수 있었으나, 폐의약품 회수처리 사업을 통하여 시민의 건강을 지키고 환경오염으로부터 주변 생활환경을 보전하는 등 큰 효과를 거둔 바 있다.
 
      대전광역시 홍구표 자원순환과장은 폐의약품으로부터 생활환경이안전하게 보전할 수 있도록 폐의약품 회수처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불용 폐의약품 발생시 동네 약국을 통하여 안전하게 회수처리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한편, 시에서는 폐의약품 회수처리 사업의 강화를 위하여 2016년도에는 폐의약품 수거용 봉투 지급, 주민홍보 방안 강구 및 연말 폐의약품 수거 유공자에 대한 민간인 표창 등 다양한 계획을 추진할 예정이다.

 

나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창업신문(http://www.f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와일드 북, 인생설계 톡톡 코칭 에세...
- 인생의 보물지도를 찾아야 한다.
나이가 들면 두 개의 의자와 한 개의 의자에 익숙해야 된다는 ...
와일드 북, 조경애 작가의 ‘내 ...
8월 2주 베스트셀러 순위 발표…...
국내 최대 도서전 ‘ 2017 서...
국내 최대 책문화 잔치 ‘2017...
LG전자, LG V30 국내 출시
LG전자가 21일 얇고 가벼운 프리미엄 디자인에 누구나 쉽게 ...
여성들의 취업을 위한 박람회 개최
삼성물산, 음성인식기술 접목한 I...
경력 단절 여성 취업 지원 위한 ...
중소벤처기업부, 중·장년-청년이 ...
서울본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41 (대성빌딩 4층) | 대전본사: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24 페트로스빌딩 6층
대표전화 : 1599-8780 | 팩스 : 0505-403-3331 | 사업자번호: 314-86-3029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다 01243 | 편집.발행인: 유광선 | 등록일자: 2009년 2월 23일
Copyright 2009 한국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d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