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7.1 일 21:13
> 뉴스 > 뉴스 > 경제
     
대한민국 성인 50.3% “행복하지 않다”
- 대한민국 성인남녀 2명중 1명은 ‘행복하지 않다’ 조사, 소득 수준에 따라 행복 만족도 차이나
2016년 05월 09일 (월) 09:27:05 황영민 기자 fdnews@naver.com
팍팍한 살림살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취업난, 높은 고용불안감 등 사회 전반적으로 불안심리가 높은 요즘, 대한민국 성인남녀 2명중 1명은 ‘행복하지 않다’고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이 함께 성인남녀 2,993명을 대상으로 ‘지금 행복하다고 느끼는가?’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중 49.7%가 ‘행복하다’고 답했다. 반면 ‘행복하지 않다’고 답한 응답자가 50.3%로 소폭 높았다.

‘행복하다’는 답변은 40대에서 가장 높았다. 조사결과 40대 응답자 중 행복하다는 응답자가 53.0%로 가장 높았다. 그리고 이어 30대(49.4%), 20대(49.3%), 50대이상(45.5%) 순으로 행복하다는 답변이 높았다. 과반수이상이 행복하다고 답한 응답자는 40대 뿐이었다.

미혼(44.8%) 보다는 기혼자(62.2%) 중에 ‘행복하다’는 응답자가 많았고, 기혼자 중에도 맞벌이(61.8%) 보다는 외벌이(62.6%) 가정이, 자녀가 없는(61.4%) 가정보다는 자녀가 있는(62.5%) 가정의 기혼자들이 더 행복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드러났다.

소득 수준은 높을수록 ‘행복하다’고 느끼는 응답자가 많았다. 월 소득(기혼자는 가계 기준) 200만원미만인 응답자 중 행복하다는 답변은 43.5% 그친 반면, 월 소득 500만~600만원미만‘이라는 응답자 중에는 66.7%가 ’행복하다‘고 답했다.

대학생이나 구직자(47.1%) 보다는 직장인(52.4%) 중에 ‘행복하다’는 응답자가 많았다.

직장인 중에는 공기업 직장인(61.5%) 중 행복하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고, 이어 외국계기업(60.0%), 대기업(54.7%) 중소기업(51.1%) 순으로 ‘행복하다’는 답변이 높았다.

직급별로는 과장급 직장인 중 ‘행복하다’는 답변이 61.7%로 가장 높았다. 이어 임원(56.0%) 차부장(53.0%) 대리(51.8%) 사원(49.9% 순으로 높았다. 직장생활 총 경력연차별로도 경력 15년~20년미만‘인 직장인들 중 행복하다는 답변이 67.1%로 가장 높았다.

그러면 언제 행복하다고 느낄까?

가장 행복하다고 느끼는 순간은 ‘휴식이나 여행 등 여가를 즐길 때’로 응답률 46.3%로 가장 높았다. 특히 20대와 30대, 50대 이상의 응답자는 ‘휴식이나 여행 등 여가를 즐길 때’가 응답률(48.1%, 46.8%, 37.7%)로 가장 높았다.

40대 응답자 중에는 ‘가족,자녀와 함께할 때’ 행복하다는 응답자가 41.6%로 가장 높았다.

그 다음으로는 20대에서는 ‘친한 친구,지인과 함께 할 때(36.2%)’, 30대에서는 ‘가족,자녀와 함께할 때(29.2%), 40대에서는 ‘휴식,여행 등 여가를 즐길 때(40.4%)’, 50대이상에서는 ‘노력했던 일의 성과가 높았을 때(27.3%) 순으로 높았다.

행복하기 위해 필요한 요건 1위는 ‘경제적 여유’가 응답률 49.0%로 1위로 꼽혔다. 그 다음으로는 ‘일과 삶의 조화로운 생활이 가능한 여건’(47.9%)이 되어야 한다는 답변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뒤이어 ‘취미,특기가 있어야 한다’(35.4%)는 답변이 높았고, 이어 ‘일이 있어야 한다’(33.8%), ‘가정이 화목해야 한다’(33.6%) 는 등의 답변이 있었다.

황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창업신문(http://www.fd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와일드 북, 인생설계 톡톡 코칭 에세...
- 인생의 보물지도를 찾아야 한다.
나이가 들면 두 개의 의자와 한 개의 의자에 익숙해야 된다는 ...
와일드 북, 조경애 작가의 ‘내 ...
8월 2주 베스트셀러 순위 발표…...
국내 최대 도서전 ‘ 2017 서...
국내 최대 책문화 잔치 ‘2017...
LG전자, LG V30 국내 출시
LG전자가 21일 얇고 가벼운 프리미엄 디자인에 누구나 쉽게 ...
여성들의 취업을 위한 박람회 개최
삼성물산, 음성인식기술 접목한 I...
경력 단절 여성 취업 지원 위한 ...
중소벤처기업부, 중·장년-청년이 ...
서울본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중앙로 41 (대성빌딩 4층) | 대전본사: 대전광역시 서구 계룡로 624 페트로스빌딩 6층
대표전화 : 1599-8780 | 팩스 : 0505-403-3331 | 사업자번호: 314-86-3029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다 01243 | 편집.발행인: 유광선 | 등록일자: 2009년 2월 23일
Copyright 2009 한국창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dnews@naver.com